사자자리 세쌍둥이 은하(Leo Triplet)

M65, M66, NGC3628

지구에서 약 3500만광년 떨어진 곳에 위치한 은하군입니다.
그러니까.. 아래 사진은 3500만년 전에 출발한 빛이에요.
이 세 은하는 서로 중력 이끌림에 영향을 받고 있다고 하며, 그것 때문에 왼쪽 제일 아래의 은하가 조금 휘어져 있다고 합니다. 마지막 위키 사진을 보시면 보슬보슬한 부분이 나머지 두 은하쪽으로 휘어진 것이 보일거에요.

촬영데이타

장비
경통: Meade 70/350mm Quad APO refractor
마운트: Celestron AVX
카메라: Meade DSI-IV Monochrome
가이드 스코프: Stellarvue 60mm
가이드 카메라: Starlight Xpress Lodestar X2
이미지 처리 소프트웨어: PixInsight

촬영정보
Luminance (1bin) : 150sec. x 48ea. 120sec. x 30ea.
Red (2bin) : 90sec. x 4ea. 150sec. x 5ea.
Green (2bin) : 150sec. x 5ea. 300sec. x 5ea.
Blue (2bin) : 30sec. x 5ea. 50sec. x 5ea. 60sec. x 5ea.
총 촬영시간 : 4시간 14분 50초

이건 평소대로 프로세싱 한 사진입니다
이건 조금 더 만지작 거려본 사진이구요
그리고 이건 위키백과에 올라온 사진입니다

지난주 금요일~토요일(4/24 ~ 4/25)까지 찍은 사진이에요.
금요일 일기예보가 그다지 좋지 않아 걱정이 많았지만 “그래도 한번 가보자!”하는 마음으로 출발했는데, 생각보다 좋았습니다. 밤 10시 이후에는 내내 맑은 하늘을 유지했답니다.

이번 촬영에서 기존 목표는 1) APT(Astrophotography tool)을 제대로 사용해보자 2) LRGB를 시도하자 3) 가능하면 H-alpha필터를 써보자 였습니다. 이 중에 1)번은 ASCOM(망원경과 컴퓨터를 이어주는 디바이스 드라이버)의 오류로 실패했고, 2)번과 3)은 성공했습니다.
첫째날에는 RGB필터의 촬영과 남는 시간동안 L필터의 촬영을 진행했고, 둘째날에는 H-alpha필터와 L필터의 나머지 촬영을 했습니다. 그리고 은하가 지평선 근처로 떨어지는 01:30부터는 M8석호성운의 촬영을 했구요.
평소 촬영과 조금 다른 점이 있었다면, 적도의의 Star alignment를 평소처럼 2개의 별에 대해서만 한 것이 아니라 세 번째 별도 추가해서 했다는 것입니다. 그것 때문이었는지 몰라도 가이딩이 상당히 안정적이었고요, 대신 가이드 스코프인지 가이드 카메라인지가 조금 버벅거려서 고생을 했습니다. 전체적으로 촬영은 순조로웠고, 첫째날은 천문박명때까지 꽉꽉 채워 작업을 진행했고 단 한명도 사진 찍으러 오는 분이 없더군요. 그리고 둘째날은 정말.. 아수라장이었습니다. ㅋ 한 20~30명은 온 것 같아요 ㅎㅎ;

둘째날 조금 힘들었던 것은, 저 말고 딥스카이 촬영하는 팀이 한 팀 있었는데 이분들은 계속 오던 분들이고 알고 지내던 분들이라 괜찮았는데, 사진 동호회에서 오신 분들이 문제였습니다. 대부분은 괜찮았는데 그 중 몇 분이 일반 손전등(흰색 불빛!)을 사용하셨고, 급기야 환하게 불을 켜놓고 뭔가 만들어 드시더군요.. ㅠㅠ
자동차가 열 번도 넘게 들락날락거린 거야 어차피 당연히 참아야 하는 것이라 괜찮았는데 스마트폰 플래시와 전등은 정말 고통스러웠습니다. (소심해서 가만히 있었음)

고통의 시간이었습니다..ㅠㅠ
특히나 저 위치가 석호성운 방향이라 더더욱..;

뭐 이것도 저것도 다 이해할 수 있는 상황(제가 통이 크다기 보다는 소심해서)이었지만, 조금 당황스러웠던 것은 저렇게 밝게 왔다갔다 하시고는 저에게 “은하수가 어느쪽에 뜨나요?”라고 물으셨던 것이었네요..
동호회에서 사전준비를 아무것도 안 해준 것 같습니다;;; 철원 백마고지는 이미 남쪽 방향의 광공해가 심해서 잘 보이지 않는데, 암순응 없이 은하수를 찾으시니 더더욱 안보이지요.. ㅠㅠ 모니터 불빛하나 말고는 전부 끄고있는 저도 잘 안보이는데 보일리가요. (한숨) 그래도 오신게 대단한거니 성심성의껏 알려드렸습니다.
잘 찍으셨기를…

촬영 내내 촬영물의 히스토그램을 저 형태로 유지를 했답니다. 가운데에서 왼쪽으로 좀 치우친 상태로 촬영을 했습니다. 아무래도 맨눈으로 결과물 보고 노출시간 조정하는 것에 비해선 좀 더 정확하게 찍을 수 있었다는 장점이 있었지만, 대체 저 꼭지를 어느쪽에 위치 시켜야 하는지는 잘 모르겠더라구요. 더 왼쪽으로 보냈어야 하는 것인지 모르겠습니다. 그리고… 은하는 H-alpha로 촬영해 보니 30분 노출을 줘도 만족할만한 영상이 나오지 않아 은하에 대한 H-alpha촬영은 중단하고 L필터만 열심히 찍었습니다. (다른 천체사진 촬영팀의 경험많은 분의 얘기로는 은하는 H-alpha에 찍힐 수소성분이 많이 없어서 의미가 없을거라고 하더군요)

그리고… 결과물을 보고 한숨을 한참 쉬었답니다. ㅠㅠ
조금이라도 더 좋은 결과물을 내고 싶은 마음에 다크 프레임도 노출시간에 맞게 전부 다 찍고, PixInsight도 잘 쓰고 싶어서 나름대로 책도 다시 찾아보고 그랬는데 결과물은 영 시원찮았습니다. 뭐가 잘못인지 모르겠더라구요.
남들 하듯이 RGB는 2bin으로 촬영하고 L과 H-alpha는 1bin으로 촬영했습니다. 그리고 조금이라도 더 선명한 디테일을 보여주고 싶어서 L필터는 더더욱 열심히 찍었구요. 그럼에도 제가 찍은 결과물은 색감도 시원찮고, 위키에서 가져온 사진처럼 은하 나선팔의 땡땡이(별들)가 제대로 보이지 않았습니다. 조금이라도 더 나아지고 싶고 혼자서는 알 수가 없다는 생각에 카페에 글을 올려봤는데 아직도 아무 말이 없더군요.. 혼자 알아내야 하나 봅니다. ㅠㅠ

아직 석호성운(M8)의 프로세싱은 하지 않았습니다. 어제 저녁에 전처리(Pre-processing)는 끝내놨는데 아직 나머지 이미지 처리는 안 한 상태랍니다. 그리고 오늘 이번달의 마지막 기회가 있어 밤에 다시 나가볼 생각이구요. 마음 같아선 창조의 기둥을 품고 있는 독수리 성운이나 오메가 성운을 찍어보고 싶은데 어떻게 될 지 모르겠습니다. 얘네도 새벽 1시 되어야 나오니까 그 전에 Leo Triplet의 RGB영상을 더 찍어볼까 생각도 하고 있구요.
아아~~~ 항상 똑같이 찍고 똑같이 프로세싱 하니까 더 나아지지를 않는데 누군가 짠! 하고 영감을 주면 좋겠습니다. ㅠㅠ 그리고 오늘 날씨도 맑기를…

p.s. 전처리를 끝낸 석호성훈의 L 프레임과 H-alpha프레임을 보여드릴께요. 정말… H-alpha는 엄청난 디테일을 보여주는군요.

사자자리 세쌍둥이 은하(Leo Triplet)”에 대한 답글 1개

  1. 출사 다녀오셨군요!~
    작품도 좋고 고민하시는 부분도 공감이 가고 여러가지로 나가지 못한 저는 부럽습니다~
    석호성운 H-Alpha 이미지 완전 멋집니다!!~

    그나저나 백마고지도 진사들이 몰려 오는 군요 ㅠㅠ 여름에는 더 심하겠죠? ㅠㅠ
    이래서 관측지 정보는 서로 공유를 안하는 모양입니다…

    좋아요

    • 4월달에 바쁜 일이 있으셨나봐요. ㅎㅎ;
      사실 월령 지나고 나서 두루별님 언제 사진 올리시나 매일 들어가봤습니다. ^^;
      백마고지는… 사람들보다 남쪽 광해가 점점 더 심해지고 있어서 힘들것 같아요.. 이젠 북쪽에 올라오는 대상이나 찍을까 생각하는데 백마고지 자체가 북쪽이 지대가 높아서 촬영시간이 제한적인 문제가 있더라구요.
      아무튼 당분간은 꾸준히 다닐 생각입니닷!

      좋아요

      • 4월에는 주말만 되면 구름이 끼는 탓에 나가지를 못했습니다 ㅠㅠ
        5월도 계속 휴일과 주말에는 구름이 몰려오네요 ^^;;
        월령이 안 좋은 시기지만 H-Alpha 촬영이라도 나오시게 되면 뵙겠습니다~ ^^

        좋아요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 photo

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