화상에 의한 피부 손상의 이해

피부의 이해

771px-Skin_layers.png

피부의 구조

  • 각질을 포함한 표피
  • 진피(Dermis, Corium)
    • 유두진피(Papillary dermis): 땀샘과 모근이 주로 이 위치에 있음
    • 망상진피(Reticular dermis): 주위조직과 단단하게 연결되어 피부를 지지해주는 구조
    • 땀샘과 기름샘, 그리고 모발의 뿌리가 진피에 위치하며 피부 손상시 이 부위에서 피부의 재생이 시작됨

피부의 기능

  • 보호 (Protection)
  • 감각 (Sensation)
  • 체열 유지 (Heat regulation)
  • 증발 조절 (Control of evaporation)
  • 미적 효과와 소통 (Aesthetics and communication)
  • 저장과 합성 (Storage and synthesis)
  • 분비 (Excretion)
  • 흡수 (Absorption)
  • 방수 (Water resistance)

피부의 손상과 회복

wound-healing-steps-bleeding-inflammation-scab-proliferation-remodeling-epidermis.jpg

Wound_healing_phases.png

창상이나 화상이나 손상후 피부의 회복은 동일하게 진행됨

  • 수상직후 : 혈전형성에 의한 지혈
  • 염증기 : 지혈후 ~ 3일
  • 증식기 : 수상후 3일 ~ 24일. 피부조직의 재생
  • 성숙기 : 수상후 3일 ~ 2년. 피부의 정상 강도의 50%

상처치유와 관계된 인자

  • 전신적 요인
    • 염증 (전신염증)
    • 당뇨
    • 영양상태
    • 대사성 질환
    • 면역억제 상태
    • 결체조직 질환 (Connective tissue disease)
    • 흡연
    • 연령
    • 알코올 섭취여부
  • 국소적 요인 (상처 자체의 요인)
    • 습윤환경
    • 기계적 자극 (물리적 자극)
    • 부종
    • 허혈과 괴사
    • 이물질
    • 낮은 산소 농도 (Low oxygen tension)
    • 혈액의 관류 상태

화상 상처의 이해

depth.png

depth2.png

  • 1도 화상 : 각질과 표피층의 손상. 진피층의 손상이 없어 표피의 재생이 용이하고 각질층까지 모두 복구됨
  • 2도 화상 : 각질세포층 전체와 진피층의 손상
    • 표재성 2도 화상 : 유두진피층까지의 손상으로 2주 이내에 재생되며, 정상피부로 복구됨, 반흔은 거의 형성되지 않음. 가장 통증이 심한 손상
    • 심재성 2도 화상 : 망상진피층 일부까지 손상된 것으로 재생까지 2주 이상의 시간이 소요되며, 일부 반흔형성으로 복구됨. 감각신경의 손상으로 통증이 심하지 않거나 둔감함.
      피부 고유기능이 완전히 돌아오지 않음
  • 3도 화상 : 피부 전층의 손상. 피부 구성이 불가능하며 수술을 통한 치료 또는 반흔을 통한 회복만 가능

Jackson’s 3 zones of injury

f010-001-9781437727869.jpg

화상에 의한 피부 손상을 깊이에 따라 도해한 것. 화상에 의한 피부 손상이 연속적인 형태로 나타남을 보여준 것이며 손상에 의한 혈액관류 상태를 설명하기 위한 그림이다.

  • a – Zone of coagulation : 혈액순환이 완전히 차단되고 건락성 괴사가 된 부위. 3도 화상
  • b – Zone of stasis : 혈액순환이 있으나 상황에 따라 완전 차단이 가능한 부위. 심재성 2도 화상
  • c – Zone of hyperemia : 염증반응으로 인해 울혈이 지속되는 상태. 표저성 2도 화상

추가 설명 : 표재성 2도와 심재성 2도의 육안적 차이

superficial 2nd. degree burn

deep 2nd. degree burn

  • 표재성 2도 : 대부분 물집이 생긴 상태이며 물집을 제거하면 분홍색에 축축하고 가벼운 자극에도 강한 통증을 느낌. 공기에 노출시 심한 통증을 느낌
  • 심재성 2도 : 물집이 있으나 제거하면 분홍색 부위와 흰색 부위가 얼룩덜룩하게 섞여 있음. 보통 손으로 자극시 통증을 덜 느끼며, 날카로운 통증자극보다 상처에 압력을 가할때 더 불편하게 느낌.

§ 구분이 어려운 경우 모세혈관 충만속도 (capillary refilling time)을 보는 방법이 있음. 손으로 꾸욱 눌렀다 떼었을 때 피부가 얼마나 빨리 원래 색깔로 돌아오는 지 보는 방법임.

a href=”http://creativecommons.org/licenses/by/4.0/” rel=”license”>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
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.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